즐겨찾기+  날짜 : 2019-04-24 오후 06:33: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뉴스

경북교육청, 일본 교과서 독도 역사 왜곡 유감

- 일본의 주장에 대한 논리적 대응력과 설득력 키워야 -
이상민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31일
ⓒ 대한독도신문
ⓒ 대한독도신문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일본 문부과학성의‘교과서 검정심의회 총회’에서 승인한 사회과 교과서에 실린 독도 내용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혔다.

왜곡된 내용으로 내년 신학기부터 배우게 되는 일본의 「초등 5~6학년 교과서」에는 독도가 ‘일본의 고유의 영토’고, ‘한국이 독도를 불법 점거하고 있다.’고 쓰고 있다.
또한 독도에 관한 내용과 지도·사진 자료도 많아졌으며, ‘독도에 대한 한국의 불법 점거에 일본이 계속 항의하고 있다’는 표현이 추가되었다.

임종식 교육감은 “독도는 단순한 ‘영토 문제’가 아니라 우리 민족이 지난 세기 겪었던 고통을 상징하는‘역사 문제’이다. 이에 일본의 주장에 대한 논리적 대응력과 설득력을 갖출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독도교육의 방향을 밝혔다.

경북교육청은 일본이 그릇된 영토관념을 주입하는 왜곡된 역사교육을 즉각 중단하고, 자국 교과서에 실은 ‘독도를 일본영토라고 하는 표현과 한국이 독도를 불법 점거하고 있다’는 내용을 즉각 삭제할 것을 촉구했다.
이상민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31일
- Copyrights ⓒ대한독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노서현 주저리 토크쇼 양영희 회장 가수 강민주 씨 출연
새로운 100년 동해안의 미래 먹거리 발굴 위해 머리 맞대
독도재단, 반부패 청렴 서약식
형산강프로젝트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중국 관광객 유치에 발벗고 나서... 상하이 관광박람회 참가
경북도, 카자흐스탄에 의료관광 홍보 잰걸음
경북도, 올해 관광산업에 1,917억원 집중 투자한다
경상북도의회, “日정부의 독도 영유권 주장 철회하라”
톡톡 아이디어로 독도를 깨워라
일본의 독도 도발, 좌시할 수 없다
포토뉴스
독도 커뮤니티
“울릉군, 출산장려금 지원 대폭 확대”  
울릉라이온스클럽 , 이웃돕기 물품 기부  
10월 25일 독도의 날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2017년 하반기 주민정보화교육 강좌 안..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교육청소년
제호 : 대한독도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주소 : 경북 포항시 북구 양학로 158 103동 503호
회장 김동욱 / 발행인 : 정경애 / 편집인 : 이상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민 / 등록번호 : 경북 아00439
등록일자 : 2017년 09월 11일 / mail : kdodo815@naver.com / Tel : 054-275-9991 / Fax : 054-275-9991
Copyright ⓒ 대한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131
오늘 방문자 수 : 613
총 방문자 수 : 5,919,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