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8-09-21 오후 09:5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행사

지진 후 57일 만에 경주로 첫 수학여행단 방문

전남 무안군 해제중학교 전학년 및 인솔교사 등 110여명의 수학여행단 경주 방문
“내년 경주 수학여행 활기 기폭제”… 경주시, 관광업계 전 방위 활동 성과 보여

대한독도신문 기자 / news@dokdonews.co.kr입력 : 2017년 08월 04일
ⓒ 대한독도신문
만추의 경주, 아름다운 가을단풍과 함께 늦가을 경주가 관광객들로 붐비고 있다.

특히 9월 12일 지진 발생기준 57일 만에 관광도시 경주에 수학여행단이 방문하는 등 경주시가 관광활성에 전 방위로 노력한 결과가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7일 전남 무안군 소재 해제중학교(교장 홍명표) 전학년과 교사 등 110여명의 수학여행단이 경주불국사 숙박단지를 찾았다. 그간 지진의 영향으로 수학여행이 취소된 지 57일 만이였다.

수학여행단은 9일까지 경주에 머무르면서 불국사, 석굴암, 대릉원, 천마총, 동부사적지, 동궁과 월지 등 주요 유적지를 견학하는 등 마지막 수학여행을 천년고도 경주에서 뜻있게 보냈다.

지진 불안감이 많이 해소되었으나 자녀들을 걱정하는 학부형들을 위해 홍명표 교장과 교사들이 사전 안전 답사를 실시하고 경주수학 여행의 필요성 등을 부각시켰다. 이에 학교운영위원회의 대부분이 찬성하여 성사된 사례로 이번 수학여행은 그 의미가 매우 크다.

경주시와 지역 관광업계도 관광활성화 등을 위해 관련 기관·단체 간담회 및 대국민 호소문 발표, 교육부·교육청에 수학여행 협조 경주시장 서한문 발송 등 안전경주 홍보 마케팅을 꾸준히 노력해 왔다.

경주시는 이번 해제중학교 수학여행이 기폭제가 되어 내년 경주 수학여행의 활기가 되고 관광 활성화로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첫 경주 수학여행인 만큼 최양식 경주시장과 김대유 경북관광공사 사장은 여행단이 있는 유스호스텔을 찾아 경주 상징 테디베어 인형과, 황남빵 등을 홍명표 교장에게 전달했다.

최양식 경주시장과 김대유 경북관광공사 사장은 “멀리 전라도에서 경주 첫 여행에 감사를 전하며 한국의 대표 관광도시 경주의 유명 명소를 많이 견학하여 잊혀지지 않는 마지막 수학여행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대한독도신문 기자 / news@dokdonews.co.kr입력 : 2017년 08월 04일
- Copyrights ⓒ대한독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포토뉴스
독도 커뮤니티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2017년 하반기 주민정보화교육 강좌 안..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700㎒ 대역 무선마이크 정비 지원사업 ..  
제18기 민주평통자문회의 슬로건 공모계..  
2017년 주민세(재산분) 신고·납부 안내  
2017년도 울릉군 전기자동차(EV) 보급사..  
교육청소년
제호 : 대한독도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주소 :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포스코대로 406(301호)
회장 김동욱 / 발행인 : 정경애 / 편집인 : 이상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민 / 등록번호 : 경북 아00439
등록일자 : 2016년 7월 26일 / mail : kdodo815@naver.com / Tel : 054-275-9991 / Fax : 054-275-9991
Copyright ⓒ 대한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04
오늘 방문자 수 : 728
총 방문자 수 : 5,599,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