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2-07-12 오전 09:16: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뉴스

한국 고살풀이춤 보존회 이희숙 회장, 울산 신불산 자락에서 지전무 춤사위 선보여


이상민 기자 / 입력 : 2021년 11월 08일
ⓒ 대한독도신문
ⓒ 대한독도신문
한국 고살풀이춤 보존회 이희숙 회장은 지난 6일 신불산 자락 작천정에서 사진 찰영대회를 가졌다. 고살풀이춤 장시자인 보은 이희숙 장인은 27년 동안 갈고 딱은 춤사위를 선보였다.



학이 비상하는 느낌의 춤은 누구나 흉내 내기가 힘든 모습들이다. 또한 큰 봉황이 바위에 내려앉은 못짓은 작가들을 감동시켰다.

오랫동안 살풀이춤만 고집하며 살아온 선생의 또다른 모습으로 승화시킨 춤의 전설이며, 보은 이희숙 선생은 각종 언론 방송에서 주목하는. 전국적으로 유명하다. 앞으로 춤으로 인생을 마감하겠다며 공연을 마무리 했다.
ⓒ 대한독도신문
이상민 기자 / 입력 : 2021년 11월 08일
- Copyrights ⓒ대한독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포토뉴스
독도 커뮤니티
울릉군, 관광객 10만 명 방문 기념 이벤..  
“울릉군, 출산장려금 지원 대폭 확대”  
울릉라이온스클럽 , 이웃돕기 물품 기부  
10월 25일 독도의 날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2017년 하반기 주민정보화교육 강좌 안..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교육청소년
제호 : 대한독도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주소 : 경북 포항시 북구 양학로 44-1
회장 김동욱 / 발행인 : 정경애 / 편집인 : 이상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민 / 등록번호 : 경북 아00439
등록일자 : 2017년 09월 11일 / mail : kdodo815@naver.com / Tel : 054-275-9991 / Fax : 054-275-9991
Copyright ⓒ 대한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841
오늘 방문자 수 : 578
총 방문자 수 : 9,382,6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