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17 오후 01:08: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행사

포항환경학교 특강 “미세플라스틱! 내 안에 너 있다”


대한독도신문 기자 / news@dokdonews.co.kr입력 : 2018년 06월 10일
20세기 최고의 발명품으로 꼽는 것이 플라스틱이다. 편리함을 내세워 우리생활 속 깊숙이 자리 잡고 있는 플라스틱은 유익함의 이면에 지구환경오염의 주범이기도 하다. 쉽게 분해되지도 녹지도 않는다.
편리함에는 그 만큼의 책임감이 따른다. 최근 어패류를 비롯한 여러 먹거리들에서 건강을 위협하는 미세플라스틱에 대한 문제점이 제기되고 있다.
태평양 한가운데에는 한반도의 7배가 되는 플라스틱쓰레기섬(plastic island)이 있고, 알바트로스라는 새는 몸 속의 작은 플라스틱 조각들을 먹이로 착각하여 뱃속 가득 플라스틱을 채운 채 멸종위기종으로 전락하고 말았다. 이것은 알바트로스의 이야기만이 아니다. 고래들의 비명소리가 들리고 해양생물들은 끊임없이 흘러들어오는 플라스틱 해양쓰레기로 고통을 받고 있다.
가볍고 다양한 모양으로 변형이 가능하고 색깔도 여러 가지로 바꾸기가 쉽다. 전기절연성도 뛰어나다. 플라스틱 탄생 100년. 분해기간이 500년이상. 치약, 화장품 등 우리의 건강까지 영향을 미친다.
넘쳐나는 플라스틱의 공해를 이대로 방관해서는 안된다.
제대로 알아야 제대로 된 실천이 가능하다.
이에, 포항환경학교에서는 다가오는 제23회 환경의 날을 맞이하여
“미세 플라스틱! 내 안에 너 있다”라는 제목으로 대시민 특강을 실시한다.
5월 25일(금) 오후 2시부터 약 2시간 정도 포항해양경찰서 대강당에서 해양수산부에서 운영하고 부산에 본원을 두고 있는 해양환경교육원(KOEM) 최명범 원장을 모시고 진행된다.
포항환경학교 연규식 교장은 편리함을 누리는 플라스틱에 대하여 그 편리함만큼의 미래세대들을 위한 책임감도 가져야 한다. 우리시민들의 안전을 위하여서라도 플라스틱의 진실을 알아야하기 때문에 이 특강을 계획하였다고 한다.
생명을 위협하는 플라스틱들. 10분 만에 쓰레기가 되는 플라스틱들에 대해 어렵지만 줄여보는 습관을 가져보도록 하자.
환경학교는 앞으로 지속적으로 주제를 가지고 시민들에게 환경에 관한 특강을 매월 실시할 것이라고 한다.
대한독도신문 기자 / news@dokdonews.co.kr입력 : 2018년 06월 10일
- Copyrights ⓒ대한독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울릉군, 관광객 10만 명 방문 기념 이벤트 실시
깨끗한 형산강줄기, 포항시-경주시 새마을이 앞장섭니다!
시승격 70년 기념,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시민중심존 운영
2019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 운영
호미곶 강사1리 다무포 고래마을 “포항의 산토리니”첫걸음
5월의 포항, 장미도시의 면모 갖추다.
포항사랑상품권 새로운 도약을 위한 변신, 모바일 상품권 도입!
포항시 농업정책과 직원 죽장면 농가 방문 일손돕기나서
김병수 울릉군수, 3개 조합원들과 함께 소통의 시간을 가져
포토뉴스
독도 커뮤니티
“울릉군, 출산장려금 지원 대폭 확대”  
울릉라이온스클럽 , 이웃돕기 물품 기부  
10월 25일 독도의 날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2017년 하반기 주민정보화교육 강좌 안..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교육청소년
제호 : 대한독도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주소 : 경북 포항시 북구 양학로 44-1
회장 김동욱 / 발행인 : 정경애 / 편집인 : 이상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민 / 등록번호 : 경북 아00439
등록일자 : 2017년 09월 11일 / mail : kdodo815@naver.com / Tel : 054-275-9991 / Fax : 054-275-9991
Copyright ⓒ 대한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39
오늘 방문자 수 : 646
총 방문자 수 : 5,992,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