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2-20 오후 09:52: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뉴스

이철우 경북지사, 친(親)경북 인적네트워크 강화 및 일본 관광객 유치 나서

- 도쿄․오사카 도민회 신년교례회 참석, 투자 및 일본 관광객 유치 협조 당부 -
이상민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27일
ⓒ 대한독도신문
ⓒ 대한독도신문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방소멸 해법을 찾기 위해 찾은 일본 방문길에 도쿄․오사카 도민회 신년회에 참석해 친(親)경북 인적네트워크를 강화하고 투자 및 해외 관광객 유치에 나섰다.

26일(토) 신년회에 앞서 열린 재일본 7개도민회연합회장단 초청 간담회에서 일본 각지에서 참석한 20여명의 도민회장단을 격려하고, 민선 7기 도정 철학과 역점시책을 설명하고 해외도민회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투자유치와 도민회를 중심으로 한 일본 관광객 유치 협조를 당부했다.

이어 200여명이 함께한 ‘도쿄도민회 신년회’에 참석해 축사를 통해 “도지사 취임 후 처음 맞는 새해에 일본에서 도민회 여러분께 인사를 드리게 되어 감개무량하다”며 “앞으로 도민회와 더 많이 소통하고 특히, 차세대가 경북인의 뿌리를 잃지 않고 자긍심을 갖고 경북의 든든한 후원자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올해 도정은 신년 화두인 환골탈태(換骨奪胎)의 정신으로 도정에 변화의 새바람을 일으켜 경북이 다시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설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하겠다”며 새해 포부를 밝혔다.

이어 27일(일)에는 ‘오사카도민회 신년회’에 참석해 새해인사를 드리고 회원들이 더욱 단합해 일본사회에서 존경받는 도민회가 돼 줄 것을 당부한다.

경북도는 도정의 국제화를 위한 든든한 동반자로 일본 7개 도민회를 비롯한 미국(2개), 호주, 독일, 영국 등 12개 도민회와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다양한 교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일본도민회는 체계적인 도정 협력과 효율적인 도민회 운영을 위해 ‘재일본경상북도민회연합회’를 구성해 고향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친(親)경북 해외 인적네트워크의 보석같은 존재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2010년부터 중국 동북3성의 ‘경상도 마을’을 시작으로 ‘해외동포 인적네트워크 구축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친(親)경북 해외 인적네트워크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이 외에도 ‘해외도민회 모국초청연수사업’과 해외 경북인 자녀를 대상으로 하는 ‘해외 경북청년 벗나래캠프’도 매년 실시해 교민사회의 많은 관심과 동참을 얻고 있다.
이상민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27일
- Copyrights ⓒ대한독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독도예술인연합회 회장 쌍산 김동욱 , 울산 신불산서 서예 퍼포먼스…KBS 생생투데이 녹화
독립운동의 성지,안동에서 공약삼장 서예 퍼포먼스 개최
이철우 경북도지사, 휴일도 잊고 구제역 방역추진상황 살펴
세계 유일의 섬 일주 울릉도 마라톤 대회!
서예가 쌍산 김동욱(독도예술인연합회장) 선생 ˝축구 국가대표 훈련장 울산유치 기원˝ 서예포포먼스
경북도, 신재생에너지 중장기 추진전략 및 로드맵 마련
동해안상생협의회 개최... 동해안 발전에 힘을 모은다.
경북 소방본부, 화재안전특별조사 시민참여단 위촉
이철우 도지사, 의성 비안면 찾아 호국정신 되새겨
독도박물관 - 수원광교박물관 공동기획전시회
포토뉴스
독도 커뮤니티
“울릉군, 출산장려금 지원 대폭 확대”  
울릉라이온스클럽 , 이웃돕기 물품 기부  
10월 25일 독도의 날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2017년 하반기 주민정보화교육 강좌 안..  
울릉약소고기 판매업소 알림  
 
교육청소년
제호 : 대한독도신문 / 명칭 : 인터넷신문 / 주소 : 경북 포항시 북구 양학로 158 103동 503호
회장 김동욱 / 발행인 : 정경애 / 편집인 : 이상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민 / 등록번호 : 경북 아00439
등록일자 : 2017년 09월 11일 / mail : kdodo815@naver.com / Tel : 054-275-9991 / Fax : 054-275-9991
Copyright ⓒ 대한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037
오늘 방문자 수 : 2,722
총 방문자 수 : 5,743,881